해태, 고품격 수제만두 맛 느껴지는 신상 '속알찬 얇은피 만두'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해태제과


[인사이트] 황혜연 기자 = 해태제과가 고기와 김치 2종의 '속알찬 얇은피 만두'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재 식품업계에게서는 얄피만두의 전성시대라고 불릴 만큼 얄피만두의 인기가 뜨겁다. 속이 비칠 정도의 얇은 만두피가 식욕을 자극하고, 반죽이 줄어 만두소 본연의 맛을 더 잘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해태에서 새롭게 선보인 '속알찬 얇은피 만두'는 이런 '얄피효과'를 극대화하고 고품격의 수제만두 느낌을 구현한 제품이다. 타피오카 대신 찰감자 전분을 사용해 만두피의 투명도를 높였다. 수분 함량이 높아서 쫄깃함도 오래간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김치만두는 신선함이 강점인 종가집 김치에다 깍두기를 굵게 썰어 넣어 아삭함을 배가했다. 고기만두도 양념 맛이 깊이 배어들도록 사람 손으로 일일이 재웠다.


작업자들이 일일이 수작업으로 처리해 생산성은 1/3가량 하락했지만 한 눈에 구별되는 수제 만두의 정성과 맛이 뛰어나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맛을 좌우하는 주요 공정은 반드시 사람 손을 거치도록 해 만든 반(半)수제 만두"라며 "주부의 정성이 담긴 맛의 차이를 알아주시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