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나벨' 제작진이 작정하고 만든 역대급 스릴러 영화 '카운트다운' 일주일 후 개봉

인사이트영화 '카운트다운'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영화 '애나벨' 제작진이 만든 새로운 공포 영화 '카운트다운'이 일주일 뒤 개봉한다.


공포 영화인 '카운트다운'은 오는 12일 CGV에서 개봉 예정이다.


앞서 영화 '카운트다운' 측은 보기만 해도 숨이 멎을 것 같은 공포를 불러오는 티저 포스터와 1차 예고편을 차례로 공개했다.


영화 '카운트다운'은 사람의 생존시간을 알려주는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한 주인공 퀸(엘리자베스 라일 분)이 자신이 3일 후 죽게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그린 작품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카운트다운'


지난달 8일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서는 마치 사람에게 죽음을 선고하는 것처럼 보이는 애플리케이션의 모습이 등장해 예비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일 공개된 1차 예고편에서는 수명이 다 된 사람들을 한 명씩 살해하는 괴물의 모습이 그려지기도 하고, 겁에 질린 사람들의 현실감 넘치는 표정이 등장하기도 한다.


포스터와 예고편만으로도 극도의 공포감을 선사하는 영화 '카운트다운'.


전 세계 관객들의 간담을 서늘케 했던 영화 '애나벨'의 제작진들이 합류해 역대급 호러 영화가 탄생할 예정이다.


오는 12일 연인 또는 절친들과 함께 추운 겨울 당신의 몸에 열을 올려줄 영화 '카운트다운'을 보러 가보는 게 어떨까.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outhern all film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