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시한 가슴골' 드러내며 여심 찢어 갈겨버린 '대세' 염따

인사이트Instagram 'yumdda'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래퍼 염따가 상반신 노출을 한 채로 뜨끈뜨끈한 '안방 공연'을 펼쳤다.


3일 염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염따는 배 여자는 항구"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한 편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드레스룸에서 재롱부리기에 여념 없는 염따의 모습이 담겼다.


수염을 곱게 하나로 묶은 염따는 형광색 패딩 하나만 걸치고 등장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umdda'


염따는 명품 벨트를 잠그지 않고 골반에 무심하게 걸쳐 놓는 패션 센스를 발휘했다.


곧이어 염따는 반짝이는 금니로 느끼한 표정을 지은 채 랩과 춤을 선보이기 시작했다.


움직일 때마다 흔들리는 염따의 탄탄한 가슴 근육은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umdda'


흥이 오른 염따는 카메라 렌즈 가까이에 얼굴을 들이밀며 치명적인 매력을 뿜어냈다.


영상 말미에 그는 두툼한 현금다발을 보여주며 재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은 "이러니 내가 반할 수밖에", "형님 택배나 싸시죠", "오빠 사랑해요. 결혼해요"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