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가 특별한 크리스마스 위해 작정하고 내놓은 '앤디워홀' 케이크 6종

인사이트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12월이 시작됨과 동시에 모든 이들을 가슴 설레게 할 크리스마스도 함께 우리 곁으로 다가오고 있다.


특히 크리스마스가 되면 연말을 마무리하는 의미로 파티를 즐기는 이들이 많은데, 이때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케이크다.


만약 어떤 케이크를 고를까 고민된다면 지금부터 소개할 파리바게뜨 '앤디 워홀' 아트 케이크에 주목해보자.


인사이트앤디 워홀이 사랑한 크리스마스 하이힐 / 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2일 파리바게뜨는 팝아트의 거장이라고 불리는 '앤디 워홀(Andy Warhol)'을 주제로 한 아트 케이크 6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앤디 워홀은 예술과 상업 간의 경계를 무너뜨리고 미술은 물론 영화, 광고, 디자인 등 전반적인 시간 예술의 변화를 주도한 현대미술의 아이콘이다.


그는 생전 크리스마스를 매우 좋아해 이와 관련한 케이크, 트리 등을 삽화로 남기기도 했다고 한다.


인사이트앤디 워홀의 레드 하이힐 / 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이런 그의 모습과 매해 겨울마다 크리스마스 케이크로 행복을 전하는 파리바게뜨가 만나 역대급 케이크가 탄생한 것이다.


특히 파리바게뜨의 이번 제품은 앤디 워홀 삽화에 등장하는 붉은 하이힐, 고양이 등의 이미지를 고유의 케이크로 구현해낸 게 특징이다.


우선 '앤디 워홀이 사랑한 크리스마스 하이힐'은 앤디 워홀의 크리스마스 대표 작품 '하이힐' 삽화를 장식물로 올린 초코 케이크로, 진한 초코 비스킷 위에 초코 스펀지와 초코 크림을 층층이 쌓은 메뉴다.


인사이트앤디 워홀과 고양이 샘 치즈케이크 / 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다음으로 '앤디 워홀의 레드 하이힐'은 촉촉한 화이트 스펀지에 마스카포네 크림과 상큼한 딸기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생크림 케이크로, 그의 작품 '크리스마스 레드 하이힐'을 재현한 장식물을 얹은 게 포인트다.


'앤디 워홀과 고양이 샘 치즈케이크'는 그의 반려묘였던 '샘(Sam)'을 표현한 치즈 케이크로, 화이트 스펀지에 부드러운 치즈 수플레 크림이 어우러졌다.


'크리스마스를 사랑한 앤디 워홀'은 마치 와인잔을 뒤집어 놓은 듯한 독특한 비주얼이 매력적인 초코 케이크다.


인사이트크리스마스를 사랑한 앤디 워홀 / 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그뿐만 아니다. 이외에도 크리스마스 나무 모습을 형상화한 '앤디 워홀의 샤이닝 트리', 앤디 워홀의 크리스마스 케이크 삽화 속 색감과 모양을 그대로 구현한 '앤디 워홀의 메리 크리스마스' 등 특별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오르골 스탠드'를 적용한 제품도 선보인다.


앤디 워홀의 낭만적인 작품과 파리바게뜨의 달콤한 케이크가 그야말로 로맨틱한 크리스마스의 분위기를 더 후끈 달아오르게 해줄 것이라는 평이다.


파리바게뜨는 오는 18일까지 해피 오더 앱을 통해 케이크를 사전 예약하는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20% 할인 혜택과 해피포인트 5% 추가 적립을 제공한다.


인사이트앤디 워홀의 샤이닝 트리 / 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또한 이들을 대상으로 크리스마스 상징인 '루돌프 뿔'을 형상화한 '아이 클레버 루돌프 헤드폰'을 1만 2,900원에, 앤디 워홀 작품으로 가득 찬 2020 캘린더를 3,500원, 앤디 워홀 드로잉이 프린트된 '오르골 스탠드'는 4천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카카오톡 주문하기를 이용할 경우 5천원 할인 혜택과 카드사 제휴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13일까지 요기요를 통해 예약하면 20% 할인 혜택은 물론 사후 인서트 쿠폰(2천원) 등 풍성한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앤디 워홀 아트 케이크는 창립 33주년을 맞은 파리바게뜨 고유의 기술과 거장의 작품이 조화된 제품으로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창의적인 시도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앤디 워홀의 메리 크리스마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파리바게뜨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