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품격 생딸기 디저트 마음껏 먹을 수 있는 '딸기 뷔페' 열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롯데호텔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롯데호텔서울과 롯데호텔월드가 제철의 신선한 생딸기로 빚어낸 고품격 딸기 디저트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딸기 뷔페' 프로모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먼저, 오는 12월 6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상시로 '딸기 애프터눈 티 세트'가 판매된다. 


남석우 롯데호텔서울 제과장의 섬세한 기술력이 깃든 이 메뉴는 예쁜 동물 모형이 올라간 3단 트레이에 멸종 위기 동물이 그려진 앙증맞은 딸기 디저트 10종이 진열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롯데호텔


다쿠아즈 위에 초콜릿무스와 생딸기를 올린 '딸기다쿠아즈', 팥과 녹차 그리고 딸기가 어우러진 '그린티레드빈무스와 딸기젤리' 등을 즐길 수 있다. 또한, 함께 제공되는 '로네펠트(Ronnefeldt)' 티 혹은 커피 2잔을 즐길 수 있다. 가격은 2인 기준 6만 7천원이다(이하 세금 및 봉사료 포함).


오는 12월 28일부터 내년 4월 19일까지 매 주말 운영되는 '딸기 뷔페'의 이용객은 테이블당 '웰컴 스타트레이' 1개, 딸기 디저트 뷔페 메뉴 30여 종, 티 및 커피 무제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가격은 성인 1인 5만 9천원, 소인(만 4세~만 12세) 1인 3만 3천원이다. 기간 내 주말 2부제(1부 : 11시 30분~13시 30분 / 2부 : 14시~16시)로 운영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