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시작하더니 구독자 수 폭발해 '실버 버튼'까지 받은 박서준

인사이트


[인사이트] 황비 기자 = 배우 박서준이 실버 버튼의 주인이 됐다.


지난 18일 박서준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실버 버튼 실물 영접한 박서준의 반응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실버 버튼을 언박싱하는 박서준의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YouTube '레코드박스 Record PARK's'


사실 박서준은 유튜브 채널 개설 하루 만에 구독자 10만 명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실버 버튼을 획득한 지는 이미 오랜 시간이 지났지만 최근 박서준은 영화 '사자',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촬영 등 늘 바쁜 일정에 둘러 쌓여있었다.


이날 박서준은 유튜브 개설 한 달 만에야 실버 버튼을 개봉할 수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레코드박스 Record PARK's'


'이태원 클라쓰' 촬영 때문에 짧은 밤톨 머리를 하고 카메라 앞에 나선 그는 쑥스러운 표정을 하고 박스 포장을 풀기 시작했다.


박서준은 "저보다는 저희 회사 분들이 더 노력해주신 것 같다. 감사하다"며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그리고 실버 버튼에 얼굴을 비춰보기도 하며 신기한 표정을 지었다.


마지막으로 그는 "별거 아닌 저의 일상을 봐주셔서 감사하다. 재밌게만 봐주셨으면 좋겠다. 더 노력하겠다"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YouTube '레코드박스 Record PARK'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