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 '장 건강'에 좋은 신상 초콜릿 '젠느 프락토올리고당'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해태제과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해태제과가 장 건강에 좋은 초콜릿 '젠느 프락토올리고당'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프락토올리고당 초콜릿은 맛과 품질이라는 전통적 가치와 함께 시장에서 요구하는 건강이라는 새로운 가치를 접목한 제품이라는 설명이다.


'프락토올리고당'의 단맛은 설탕의 70% 수준이면서 장내 유익균의 증식을 돕는 것으로 알려진 차세대 감미료다.


일반 유산균과 달리 대부분의 성분이 장까지 도달해 '방탄유산균'으로 불리기도 한다. 하지만, 설탕보다 가격이 7배 이상 고가여서 실제 프락토올리고당을 사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이 제품에는 하루 권장량에 해당하는 7,000mg의 프리바이오틱스가 들어 있다. 기능성 제품을 표방한 시중의 제품보다 2배가량 많은 수치다. 장내 유익균은 100배가량 증가하며 비만을 유발하는 등의 유해균은 그에 비례해 감소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초콜릿의 향미를 좌우하는 바닐라도 천연으로 대체했다. '천연 바닐라'는 은(銀)보다 고가일 정도로 일부 프리미엄 초콜릿에만 제한적으로 사용되는 최고급 원료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초콜릿의 지평을 확대하고 설문을 통해 조사된 소비자의 바람을 담아낸 만큼 시장에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