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바삭한 바닐라맛 부라보콘이 '빵또아' 버전으로 새로 나왔다

인사이트Instagram 'semi_126'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빵과 아이스크림이라는 디저트 양대 산맥을 동시에 즐기는 방법을 공개한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부라보 샌드'의 후기가 속속들이 등장해 먹짱들의 이목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을 보면 부드러운 카스테라 빵 사이에 바닐라 아이스크림이 꽉 들어찬 아이스크림이 등장한다.


인사이트Instagram 'juhan19870224'


인사이트Instagram 'semi_126'


노르스름한 빵과 흰색 아이스크림이 어우러져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을 드러낸다.


해당 제품은 해태에서 출시한 '부라보 샌드'다. 자사 인기 아이스크림인 부라보콘 바닐라의 맛을 고스란히 아이스 샌드위치로 재현해 냈다는 평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 아이스크림을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은 하나다. 빵과 아이스크림을 한 번에 씹어 입안 가득 즐기는 것이다.


후기에 따르면 치아가 아이스크림 샌드에 닿는 순간 촉촉한 빵의 식감에 첫 번째로 감동한다고 한다.


인사이트Instagram 'icecream_village'


그다음 향긋한 바닐라 냄새가 후각을 강타해 두 번째로 황홀해진다는 후문이다.


부라보 샌드의 소비자 가격은 1,500원이다. 현재 각종 편의점과 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해당 제품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먹어보고 싶다", "부라보콘 내 최애인데", "오늘 후식 고?" 등 다양한 의견을 덧붙이며 신상 아이스크림에 대한 호기심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