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유소 기름값 3주째 하락…휘발유 리터당 1500원대 초반 안정화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황혜연 기자 = 전국 주유소 기름값이 3주 연속 완만한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휘발유는 리터당 1500원대 초반, 경유는 1300원대 후반에서 안정화되는 모양새다.


2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10월 넷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은 전주보다 2.5원 하락한 리터당 1538.8원이었다.


10월 둘째 주 휘발유 가격이 전주 대비 ℓ당 0.5원 내리며 하락 전환한 뒤 지난주 1.4원, 금주 2.5원씩 떨어지면서 하락 폭도 커지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서울 지역 주유소 가격은 1631.3원으로 전주보다 ℓ당 4.5원 떨어졌고, 최저가 지역 대구도 1508.5원으로 1.1원 하락했다.


가장 비싼 상표인 SK에너지 휘발유 가격은 1554.2원이었고, 가장 저렴한 알뜰주유소 가격은 1516.6원이었다.


전국 주유소 경유 가격은 전주 대비 2.8원 하락한 ℓ당 1385.7원, 액화석유가스(LPG) 자동차용 부탄은 0.1원 내린 783.4원이었다.


한편 기름값은 당분간 이 같은 안정세를 이어갈 전망이지만, 이번 주 국제유가는 상승세를 기록해 2∼3주 뒤 주유소 기름값에 반영될 것으로 관측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