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미래 수소 전용 대형트럭 'HDC-6 넵튠' 오는 28일 첫 선보인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현대자동차가 미래 상용차의 새로운 비전을 담은 수소 전용 대형트럭 콘셉트 'HDC-6 넵튠(Neptune)'의 티저 이미지를 선보였다.


'HDC-6 넵튠'의 차명은 대기의 80%가 수소로 이뤄진 해왕성(Neptune)과 로마신화에 나오는 바다의 신 넵투누스(Neptunus)에서 따와 수소에너지가 가지고 있는 친환경 이미지를 표현했다.


신차의 유선형 디자인은 1930년대 미국 기관차의 형상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탄생했으며, 차세대 수소전기차의 존재감을 극대화하기 위해 최첨단의 이미지와 미래지향적 조형을 구현했다.


현대자동차는 오는 28일(현지 시각) 미국 애틀랜타 조지아 월드 콩그레스 센터(Georgia World Congress Center)에서 열리는 '2019 북미 상용 전시회' 개막에 맞춰 'HDC-6 넵튠'을 세계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