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청소년을 위한 2019년 제 9차 '넷마블견학프로그램'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넷마블 문화재단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넷마블 문화재단이 최근 서울시 구로구에 위치한 넷마블 본사에서 2019년 '제 9차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대림중학교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참가 학생들은 넷마블 임직원으로 구성된 명예 강사들로부터 게임 산업과 게임 관련 직무 및 직군에 관해 설명을 듣고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글로벌 인기 타이틀 '마블 퓨처파이트'에 등장하는 인기 캐릭터들의 탄생 과정을 예시로 한 캐릭터모델러, 애니메이터, 배경모델러, 배경 원화 등 다양한 직군 소개가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넷마블 문화재단


견학프로그램에 참여한 대림중 3학년 권성준 학생은 "게임 산업을 전반적으로 이해할 수 있었으며 어떤 것을 준비해 나가야 하는지 방향을 확인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또 다른 3학년 장연우 학생은 "디자인 쪽으로 진로를 결정할 때 고려사항 등을 구체적으로 알 수 있어 좋았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의 진로 탐색을 돕기 위해 마련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현재 넷마블 문화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