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2019년식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터보 디젤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지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지프가 2019년식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터보 디젤 모델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프 그랜드 체로키는 가솔린 모델 3종과 디젤 모델 3종, 총 6개 트림의 풀 라인업이 완성돼 국내 소비자들에게 더 넓은 선택의 폭을 제공한다.


'프리미엄 SUV'라는 새로운 세그먼트를 개척한 그랜드 체로키는 지난 1992년 등장해 2019년 상반기 기준 전 세계 누적 판매량 600만 대를 넘어선 지프의 스테디셀러 모델이다.


2019년식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터보 디젤 모델은 지프의 독보적인 오프로드 4X4 시스템은 물론, 럭셔리 세단 수준의 온로드 주행 성능까지 갖췄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지프


플래티늄 크롬 포인트로 플래그십 대형 SUV답게 불필요한 화려함은 배제하면서도 고급스럽고 중후한 외관 디자인을 완성했다.


지프 셀렉-터레인 지형 설정 시스템이 탑재돼 다이얼 조작만으로도 오토, 스노우, 샌드, 머드, 락의 5가지 모드 중 하나를 선택해 노면상황과 기후 조건에 따라 최적의 주행을 경험할 수 있다.


최고 출력 250마력, 최대 토크 58.2kg/m의 강력한 출력과 토크를 자랑하는 이 엔진은 최대 3.5톤의 뛰어난 견인력을 제공하며, 엔진 스톱/스타트(ESS) 기능은 배출가스를 줄이고 경제성을 높여주어 복합연비는 9.3km/l(도심 8.3km/l, 고속 10.7km/l)이다.


국내 판매가격은 7,140만원(부가세 포함)이며, 해당 모델은 전국 전시장에서 대기없이 즉시 출고 가능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