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플갱어'라서 서로 피하다가(?) 드디어 만난 넉살X송지효

인사이트Instagram 'my_songjihyo'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배우 송지효가 래퍼 넉살과 만나 닮은꼴 외모를 인증했다.


16일 송지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넉살과 함께 찍은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에서 누리꾼의 눈에 띈 것은 송지효와 넉살의 흡사한 외모였다.


특히 카메라를 바라보며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사진에서는 순간 누가 송지효고 넉살인지 구분이 쉽게 되지 않았다.


인사이트Instagram 'my_songjihyo'


동그란 눈과 커다란 입 등 송지효와 넉살의 이목구비는 남매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닮아 있었다.


다른 사진에서 송지효는 넉살의 사진이 담긴 휴대폰을 든 채 똑같은 포즈를 취하며 닮은꼴 외모를 자랑했다.


송지효 또한 넉살과 닮은 외모를 인정하듯이 사진을 올리며 "넉살 같은 나. 나 같은 넉살"이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지효와 넉살은 평소에도 누리꾼 사이에서 닮은꼴로 불렸다.


인사이트Instagram 'my_songjihyo'


특히 넉살은 '넉언니'라는 별명 외에 평소 송지효와 닮은꼴이라는 뜻에서 '넉지효'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두 사람이 마침내 조우하자 누리꾼은 "드디어 '넉지효'와 송지효가 만났다", "같이 찍은 사진 보니 진짜 도플갱어다" 등 열광했다.


한편 송지효와 넉살은 최근 SBS '런닝맨' 9주년 팬미팅에서 함께 무대를 꾸몄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