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2019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인천' 캠페인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폭스바겐코리아는 9월을 맞아 '2019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인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인천 로드투어에서는 'SK 와이번스'와 손잡고 이색 기부 이벤트도 함께 펼칠 예정이다.


'2019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인천'은 4월 제주, 8월 부산에 이은 폭스바겐의 세 번째 로드투어 캠페인이다.


인천 연고 프로야구팀 SK 와이번스의 홈구장인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기부 이벤트를 진행하고, 핫 플레이스로 떠오르는 '트리플스트리트'에서는 지역 고객 대상의 시승 이벤트가 진행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오는 31일과 다음 달 1일 양일간 인천 SK 행복드림구장에 폭스바겐 스페셜 팝업을 설치하고, 야구장을 찾은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특별한 기부 이벤트인 '쇼 미 더 스피드'를 진행한다.


SK 와이번스의 대표적 CSR 프로그램인 '희망더하기'와 함께 하는 이번 기부 이벤트는 참가 관람객들이 던진 공의 구속 1km/h당 100원의 기부금을 적립해 양일간 모은 금액을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아동들에게 전달된다.


폭스바겐코리아 슈테판 크랍 사장은 9월 1일 경기에서 양일간 모금된 기부금을 직접 전달하고, 경기 전 시타자로 참여할 예정이다.


양일 간 경기장에서는 폭스바겐 아테온 특별 전시를 비롯해 SK와이번스, 인천지역 딜러인 마이스터모터스와 협력해 진행되는 다양한 그라운드 프로그램이 마련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다음 달 7일과 8일, 주말 이틀 간은 인천 송도 신도시에 위치한 라이프스타일 문화공간인 '트리플스트리트'를 중심으로 하반기 폭스바겐의 핵심 모델인 아테온과 티구안의 전시 팝업 및 시승 행사가 열린다.


트리플스트리트를 방문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메인 광장에 설치된 등록 부스에서 간단한 신청 절차를 밟은 후 폭스바겐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차로 평가 받았으며, 국내에서는 올해의 차 디자인 부문 2관왕에 오른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 및 중형 SUV의 강자 티구안을 직접 시승해 볼 수 있다.


시승행사에 참여하는 고객들은 송도 내 도심을 달리며 아테온과 티구안의 퍼포먼스를 만끽할 수 있다.


시승 행사는 양일 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진행되며, 시승에 참여한 전원에게 자신의 이름이 새겨져 있는 아테온과 티구안 페이퍼 미니어처 모델을 선물로 증정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 / 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코리아 슈테판 크랍 사장은 "인천은 장거리 출퇴근이 많은 지역의 특성 상 폭스바겐이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여왔던 시장으로, 이번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인천' 캠페인을 통해서 더욱 많은 지역 고객들이 아테온과 티구안의 진가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2019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인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폭스바겐코리아 공식 SNS채널 및 및 로드투어 마이크로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