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2019 프리미엄 브랜드지수' 은행·PB 부문 1위 동시 수상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은행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신한은행이 지난 20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2019프리미엄 브랜드지수(KS-PBI)' 시상식에서 6년 연속 은행 부문 1위, 12년 연속 PB 부문 1위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프리미엄 브랜드지수(KS-PBI)'는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학교 경영연구소가 공동으로 개발한 브랜드 가치 평가 모델로 매년 대규모 소비자 조사를 통해 기업들의 브랜드 경쟁력, 미래가치 등을 평가하고 최고의 프리미엄 가치를 지닌 브랜드를 발표 및 공인하고 있다.


올해 평가에서 신한은행은 글로벌 금융 경쟁력 강화 및 디지털 혁신을 통해 보여준 성과들에 대해 높게 인정 받았다.


신한은행은 베트남 현지에서 Zalo, MOMO등 대표적인 디지털 기업들과 제휴사업을 추진하고 혁신적인 금융서비스를 소개하는 등 베트남 금융 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으며, 지난 6월에는 베트남 은행권 최초로 고자산 고객 특화 영업점 '신한 PWM 푸미흥 센터'도 개점했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신한은행은 창구 업무를 디지털화해 고객 편의성을 크게 높였으며 다양한 서비스를 탑재한 생활금융 플랫폼 '쏠(SOL)'은 가입 고객 1천만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또한 신한은행이 '고객중심 자산관리'를 원칙으로 빠르게 변하는 금융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한편, 고객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고자산 고객들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부분도 높게 평가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고객을 상생의 동반자로 여기고 고객 가치를 창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신뢰를 바탕으로 새로운 금융문화를 선도하며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여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