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부터 애플 아이폰·에어팟 가격 대폭 오른다"

인사이트YeniSafak


[인사이트] 김천 기자 = 미국과 중국 간 무역 전쟁 때문에 아이폰 가격에 변화가 생길 것으로 보인다.


지난 12일(한국 시간) 미국 CNBC는 무역전쟁으로 인해 9월 출시 예정인 새 아이폰의 가격이 인상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앞서 이달 1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월부터 3천억 달러(한화 약 363조 원) 규모의 중국 제품에 10%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조치에는 중국에서 만들어 미국으로 들어오는 IT 기기가 포함됐다. 대부분 중국에 생산 공장을 둔 애플은 폭탄을 맞게 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논란이 일자 트럼프는 지난 13일 스마트폰과 랩톤 등 일부 제품에 대한 관세 부과를 올해 12월 15일까지 연기했다.


그러나 이마저도 크리스마스 시즌에 소비자가 받을 영향을 고려한 조치일 뿐이며 관세는 예정대로 부과될 것이라고 전했다.


스마트폰이나 랩톤 등을 제외한 나머지 스마트워치, 무선 헤드폰 등은 다음 달부터 추가 관세가 부과될 예정이다.


한편 애플은 중국 제품에 관세를 부과하면 애플 제품의 가격이 오를 것이라면서 우려를 표했으나 트럼프는 관세를 부과하기 싫으면 미국에서 만들라고 답한 바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