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발 머리'하고 살아있는 바비 인형 미모 뽐낸 '16살' 장원영

인사이트Instagram 'official_izone'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그룹 아이즈원의 장원영이 바비 인형 미모를 뽐냈다.


13일 오후 장원영은 아이즈원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자신의 사진과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장원영은 '날씨가 좋다아'라는 글과 함께 아름다운 근황으로 누리꾼들의 이목을 모았다.


공개된 다수의 사진 속에서 장원영은 독보적인 비주얼을 과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official_izone'


올해 16세를 맞은 장원영은 상큼한 외모에 긴 웨이브 헤어스타일로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한껏 강조했다.


특히나 검은색 머리에 붉은색 입술은 뭇 남성 팬들의 가슴에 설렘을 전하기 충분했다.


카메라를 응시하는 장원영의 큰 눈과 날렵한 턱선, 오뚝한 콧날은 바비 인형을 연상시켰다.


인사이트Instagram 'official_izone'


더불어 함께 공개한 짧은 영상에서는 머리카락을 쓸어 넘기고 손가락으로 하트를 그리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자아냈다.


이에 팬들은 "항상 고맙고 사랑해", "바비 인형인 줄 알았어", "너무 예쁘잖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장원영이 속한 아이즈원은 지난 12일 일본에서 진행된 하이 터치회 일정을 마치고 귀국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