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손에 쏙 들어오는 애플 '아이폰SE2' 올해 안에 출시된다"

인사이트YeniSafak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애플의 신제품 '아이폰 11' 시리즈의 출시 소식이 속속 전해지고 있는 가운데 '아이폰SE' 후속작에 대한 소식도 전해졌다.


최근 미국 IT 전문 매체들은 애플이 오는 9월 10일에 신제품 발표 행사를 개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지난 7년간 미국 노동절 전, 후로 차기 모델을 발표해왔다.


이에 업계는 올해 역시 애플이 노동절에 맞춰 오는 9월 10일에서 11일 사이에 신제품 발표 행사를 개최해 '아이폰 11' 시리즈를 공개할 것으로 예측했다.


인사이트YeniSafak


공개될 아이폰 11 시리즈는 '아이폰 11', '아이폰 11R', '아이폰 11맥스' 총 3종이다.


이와 함께 업계는 그동안 출시를 연기해온 보급형 스마트폰 '아이폰XE' 이른바 '아이폰SE2'도 올가을 중 공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신제품 출시와 동시에 떨어지고 있는 판매량 감소를 막기 위해 저가형 모델을 세울 것이라는 게 업계 추측이다.


애플이 출시를 앞둔 '아이폰SE2'는 4.7인치 디스플레이로, 가격은 약 75만원 정도로 예상되고 있다.


인사이트YeniSafak


또한 카메라에는 1200만 화소가 탑재되며 홈버튼이 없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앞서 지난해 9월과 올해 봄에 출시될 것이라는 전망이 잇따랐지만 이후에도 출시가 연기됐던 아이폰SE2.


과연 이번에는 진짜로 애플이 아이폰SE2를 출시할지 소비자들의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아이폰SE는 애플의 초기 아이폰 시리즈에 적용한 4인치 디스플레이를 계승한 모델이다.


아이폰의 디스플레이는 계속해서 커졌지만 기존의 작은 폰을 선호하는 마니아층들은 여전히 아이폰SE에 대한 로망을 갖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