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발유 가격 3주 연속 상승...서울 '1588원' 돌파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정인영 기자 = 휘발윳값이 3주 연속 오르면서 서울은 1588원을 넘어섰다.


10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8월 첫째주 주간 단위 전국 주유소 보통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리터(ℓ)당 2.0원 오른 1,494.0원으로 집계됐다.


경유 가격은 2주 연속 상승하면서 전주 대비 리터당 1.0원 오른 1,352.6원이었다.


지역별로는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가격이 전주보다 1.3원 오른 1,588.6원을 기록했고, 대구에서는 0.9원 오른 1,462.7원으로 가장 저렴하게 판매됐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상표별로 최고가 상표인 SK에너지에서는 1,508.3원에, 최저가 상표인 알뜰주유소에서는 1,467.6원에 각각 판매됐다.


석유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국제유가는 미중 무역갈등 심화, 미국의 원유 및 석유제품 재고 증가 등의 영향으로 하락했다.


그런데도 국내 유가가 오른 것은 국제유가 상승분이 2∼3주 시차를 두고 반영됐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최근 국제유가의 하락 추세에 따라 국내 유가도 상승세를 이어가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