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6거래일 연속 하락하고 '코스닥'은 2% 상승 마감

인사이트사진 = 뉴스 1 


[인사이트] 황혜연 기자 = 코스피가 6거래일 연속 하락 마감했지만, 코스닥은 2%대 상승했다. 미중 무역분쟁 기조가 악화된 영향이 이어지는 것으로 풀이된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7.79포인트(0.41%) 내린 1,909.71로 장을 마쳤다.


코스피가 6거래일 연속 하락한 것은 올해 2월 28일~3월 8일(6거래일)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7.83포인트(0.41%) 오른 1,925.33으로 출발한 뒤 장중 1,930선 가까이 반등했다가 1,901.61로 떨어지는 등 변동성이 큰 모습을 보였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988억 원, 991억 원어치를 순매도했고 개인은 1,772억 원을 순매수했다.


인사이트사진 = 뉴스 1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보다 13.14포인트(2.38%) 오른 564.64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10.97포인트(1.99%) 오른 562.47로 시작해 강세 흐름을 이어갔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731억 원, 303억 원을 순매수했으며 개인은 1,021억 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코스닥 업종별로는 종이목재(7.1%), 반도체(4.1%), 화학(3.6%), 통신서비스(3.4%) 등이 상승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화는 6거래일 만에 강세로 전환됐다.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보다 0.4원 내린 1249.0원에 마감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