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살' 생일 축하해주자 "나 많이 살았네" 헛소리(?) 한 윌리엄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은 2016년 7월 12일생이다.


만으로 3살이 된 윌리엄이 덧없는 세월을 되짚어 시청자의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만 3살이 된 윌리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샘 해밍턴은 케이크를 들고 등장해 윌리엄의 생일을 축하해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생일 축하 노래를 들은 후 웃으며 케이크 촛불을 끈 윌리엄은 "아빠 나 3년 살았어? 많이 살았네"라고 혼잣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벤틀리는 나이 많이(?) 먹은 윌리엄에게 생일 선물로 아끼는 간식을 가져다줬다.


샘 해밍턴은 윌리엄을 영화관에 처음으로 데려가며 색다른 추억을 쌓게 도와줬다.


윌리엄은 하루 종일 행복해하다가 샘 해밍턴과 벤틀리에게 고맙다는 훈훈한 인사를 전했다.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Instagram 'williamhammington'


Naver 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