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 미리 시켜두세요"…오늘(21일) 손흥민, 호날두의 유벤투스와 맞붙는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아시아의 중심 손흥민이 축구 스타 호날두와 정면 승부를 펼친다.


오늘(21일) 오후 8시 30분(한국 시간) 싱가포르 칼랑의 국립경기장에서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토트넘과 유벤투스의 경기가 열린다.


이번 경기가 기대되는 이유는 손흥민과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맞붙을 가능성이 크게 점쳐지기 때문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앞서 두 사람의 맞대결은 지난 2017년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3차전 토트넘과 레알 마드리드의 경기 때 한 차례 성사된 바 있다.


이날 마드리드 원정 경기에 출전한 손흥민은 후반 43분 교체 투입돼 호날두와 함께 그라운드를 뛰었지만, 함께 경기를 뛴 시간이 단 4분에 그쳐 아쉬움을 자아냈다.


호날두와 한 차례 만남 후 손흥민은 유럽에서 최고로 성장했다. 손흥민은 지난해 최고의 시즌을 보내며 '월드클래스' 반열에 올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 때문에 각각 잉글랜드와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두 팀의 맞대결에 손흥민과 호날두가 빠질 수 없다는 예상이 쏟아지고 있다. 


오늘 경기를 통해 드디어 호날두와 손흥민이 펼치는 제대로 된 정면 승부를 지켜볼 수 있을지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유벤투스와 경기를 마친 뒤 토트넘 홋스퍼는 오는 25일(한국 시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 8월 4일 인터밀란전을 차례로 치를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