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010'으로 시작하는 번호 바닥나서 '020'으로 바뀐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010 이전에 사용했던 번호 018, 016, 017 등을 기억하는가.


그런데 몇십 년 뒤에는 010번호가 고갈돼 020번호를 사용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최근 윤상직 자유한국당 의원실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받은 '이동통신 3사에 할당된 010번호 개통 현황(2017년 8월 말 기준)에 따르면 010번호 사용률은 81.9%다.


정부로부터 받은 번호 7,392만 개 중 6,053만 개를 사용해 사용 가능한 잔여 번호가 1,339만 개밖에 되지 않는다고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역도요정 김복주'


사용 중인 번호 개수를 보면 우리나라 국민 수보다 더 많은 휴대전화 번호를 사용하고 있는 셈이다.


10개 중 8개 번호가 이미 사용 중이고 남은 번호는 2개밖에 없는 상황이라는 것이다.


당시 정리된 자료보다 시간이 꽤 흘렀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사용 가능한 번호는 더 줄어들었을 것으로 보인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지난 2014년 정보통신정책 연구원의 연구 내용에 따르면 향후 2044년까지 여유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tvN '크로스'


또 "수요가 늘어나 010번호 고갈 가능성이 임박할 경우 020 등 새로운 번호를 사용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실제로 020번호로 바꾸는 데 특별한 어려움은 없다고 알려졌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이통3사 등 사업자와 협의를 통해 정책을 결정하고 020번호 사용을 위해 통신기기들을 조정하는 작업 등을 거치면 바로 번호 사용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