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스' 운영사 백패커, 모바일 콘텐츠 제작사 '페이브' 인수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백패커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온라인 핸드메이드 마켓 '아이디어스'를 운영하는 백패커가 모바일 콘텐츠 제작사 페이브의 지분 100%를 인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통해 백패커는 올 하반기 서비스가 목표인 '아이디어스' 동영상 콘텐츠 사업에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다. 콘텐츠의 내용은 동영상 교육, 사용기 등 유익하고 재미있는 주제로 구성한다.


페이브는 피키캐스트 설립 초기에 합류해 사업 및 마케팅 총괄로 활동했던 전한서 대표가 2015년 창업한 회사다. 모바일 영상 콘텐츠를 주력으로 동영상 취미 수업 '손으로 도란도란, 수란', 텍스트 기반 감성 앱 틈(T:M)을 선보여 왔다.


특히 핸드메이드 취미 수업 서비스인 '수란'은 150편 이상의 핸드메이드 및 DIY 전문 콘텐츠를 제작해 왔고 네이버 및 인스타그램, 유튜브, 카카오를 통해 국내외에서 3000만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백패커


백패커에 합류한 전 페이브 전한서 대표는 "'아이디어스'는 오랫동안 작가들과 동반 성장을 추구하며 꾸준히 국내 수공예 산업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 수공예 작품들의 디지털 콘텐츠화를 통해 작가들에게 새로운 성장기반을 마련해 주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패커 김동환 대표는 "아이디어스의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며 "페이브의 주요 멤버들의 합류로 하반기 준비중인 콘텐츠 사업의 시행착오를 줄이고 의미있는 성과를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올해 아이디어스는 서비스 고도화와 상품 카테고리 확장 및 동영상 콘텐츠를 비롯해 수공예 공유 공방 '크래프트 랩'에 집중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