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종 교수 있는 '아주대 병원'에 24시간 응급구조 가능한 '닥터헬기' 배치된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이국종 교수가 있는 아주대학교병원에 닥터헬기가 배치된다.


30일 한국항공우주산업 측은 아주대학교병원 측과 '2019년 경기도 응급의료 전용헬기 도입·운영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항국항공우주산업은 아주대학교병원 권역외상센터에 응급의료 전용헬기인 닥터헬기를 배치할 예정이다.


이후 닥터헬기는 24시간 상시 구조 및 구급 임무에 도입된다.


인사이트KBS2 '대화의 희열'


닥터헬기는 주, 야간 5분 내에 경기도를 포함한 해상과 도서, 산악 지역에 출동해 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헬기 내에는 응급치료가 가능한 숙련된 의료진이 대기해 중증응급환자 생존율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쓸 것이다.


경기도는 전국에서 7번째로 닥터헬기를 도입하게 됐다.


인사이트뉴스1


이와 동시에 24시간 운영 개념을 처음으로 적용해 야간에도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경기 소방 119 구조·구급 대원도 함께 출동할 수 있도록 운영방식을 체계화했다.


한국항공우주산업 관계자는 "대한민국 항공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국군장병의 생명을 지킨 수리온 의무후송헬기에 이어 닥터헬기를 운용해 국가 안전망 구축의 일부분을 담당하면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