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마 도련님과 보디가드"···설레는 키 차이로 국민 프로듀서 심장 저격한 손동표X김요한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디지털 뉴스팀 = '프로듀스 X 101'의 손동표와 김요한의 케미가 국민 프로듀서의 심장을 저격했다.


어제(24일) Mnet '프로듀스 X 101'에서 그룹 배틀 평가를 치르는 연습생들의 모습이 방송된 이후 이들의 다정한 모습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귀요미' 손동표와 '잘생쁨의 정석' 김요한의 투 샷이 화제가 됐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속 두 사람은 설레는(?) 키 차이를 자랑하며 애정이 느껴지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김요한은 팬들에게 인사를 하는 손동표를 지긋이 바라보는가 하면 뒤에서 '보디가드'가 된 듯 살뜰히 챙기는 모습도 포착됐다.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꼬마 도련님 지키는 보디가드 같다", "최유정이랑 김도연 느낌 난다" 등의 댓글을 달며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X 101'


한편 지난 24일 손동표와 김요한은 같은 팀에 속해 아이돌 그룹 'NCT U'의 곡 'BOSS(보스)' 무대를 선보였다.


이 중 김요한은 팀 내에서도 170표를 획득하며 1위로 등극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