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1~2인 가구의 채소도 GS리테일이 책임집니다" 채소 전용 포장센터 오픈

인사이트사진 제공 = GS리테일


원가 개선 및 고객 요구에 맞는 차별화된 상품 개발 가능 원물 입고부터 포장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한 고품질 상품 GS수퍼마켓, GS25 등에 공급 예정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GS리테일은 오는 3일 경기도 이천시 현장에서 '채소' 전용 포장센터 현판식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1~2인 가구 확대로 소포장 상품에 대한 고객 수요에 대응하고자, 1년여간의 준비 과정을 통해 전용 센터를 오픈하게 됐다.


'채소' 전용 포장센터 오픈을 통해 소포장 신선상품 개발 및 GS25와 GS수퍼마켓(GS더프레시) 차별화 역량 확보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용 센터 오픈을 통해 GS리테일 채소 상품은 ▶원가 구조 개선을 통한 상품 가격 할인 ▶고객 요구에 맞는 소용량 스펙 상품 개발 ▶포장 상품의 안정적 품질 유지 등의 운영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GS리테일


신규 오픈하는 '채소' 전용 포장센터는 약 680평의 규모로 월 평균 100만 개의 상품 포장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며, 전국 13,000여개 GS25와 300여개의 GS수퍼마켓, 온라인 장보기몰 GS프레시 등에 안정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이번 포장 전용센터 운영을 통해 파트너사별로 구입해 공급하던 구조를 GS리테일 MD가 직접 통합 구매 및 당사 창고를 통한 보관으로 협력업체와 함께 비용 절감으로 가격 인하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자동선별기·세척기를 활용해 상품 선별과 자동포장기를 통해 업종에 맞는 상품 규격 포장으로 균등한 품질의 상품 포장이 가능해 질 전망이다. 특히, 편의점을 많이 이용하는 1~2인 가구에 적합한 소포장 상품 제작에 최적화 돼있다.


그 밖에 포장센터에서 상품 입고부터 선별, 포장까지 원스톱으로 진행되어 채소 상품 품질 개선 효과도 클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김홍주 GS리테일 채소팀 MD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1~2인 가구의 니즈에 대응하는 채소 상품 공급을 위해 1년여 기간 동안 전용 센터를 준비했다"며 "고객이 필요한 양의 상품을 알뜰한 가격에 높은 품질로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