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5G 콘텐츠와 교육분야 접목한 '에듀테크' 사업 착수

인사이트박기석 아이스크림미디어 대표(왼쪽), 김명중 EBS 사장(가운데),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오른쪽) / 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만의 차별적 콘텐츠 확보할 것"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LG유플러스는 아이스크림미디어, EBS와 손잡고 교육 서비스에 5G 기술을 접목한 '에듀테크(Edutech)' 사업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3개사는 이날 오전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 모여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실무협의단 구성·운영 등 세부적인 협력방안을 마련해나가는 데 합의했다.


구체적으로는 ▲에듀테크 관련 공동 사업 추진 ▲미래교육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 등에 관해 유기적인 협력에 나설 방침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로써 LG유플러스는 5G 기술의 활용 범위를 교육 영역으로 확대하고 U+프로야구·골프·아이돌Live, U+AR·VR·게임 등 강점을 보이고 있는 5G 콘텐츠 사업에 더 역량을 집중할 수 있게 됐다.


EBS와 아이스크림미디어는 차세대 미디어 플랫폼을 기반으로 양질의 교육 콘텐츠를 서비스하는 발판을 마련한다.


LG유플러스는 5G 콘텐츠 확산을 통해 인접 산업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융합 서비스가 나타날 것으로 보고 있다. 통신, 교육, 플랫폼 간 협업을 시작하는 이번 MOU를 통해 빠르게 성장하는 국내 에듀테크 시장에 발 빠르게 대응한다는 복안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최주식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 부사장은 "웹툰·공연·게임·영화 외에도 교육 등의 영역에서 LG유플러스만의 차별적 5G 콘텐츠가 확산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이라고 강조했다.


김명중 EBS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5G 상용화에 발맞춰 교육 현장에서 다양한 실감형 콘텐츠를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미래 교육의 인프라가 구축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