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19일 예정된 'V50씽큐' 국내 출시 연기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LG전자가 오는 19일로 예정된 5G 스마트폰 LG V50씽큐(V50 ThinQ) 국내 출시를 연기한다고 16일 밝혔다.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5G 서비스에 대한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5G 스마트폰 완성도에 집중하겠다는 취지다.


LG전자는 퀄컴 및 국내 이동통신사들과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SW, HW, 네트워크 등에 이르는 5G 서비스 및 스마트폰 완성도 향상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로 인해 LG V50씽큐의 출시일을 일시적으로 연기하고 추후 확정하는대로 다시 알릴 예정이다.


LG전자는 "고객 가치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V50씽큐 구매 고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