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대웅제약, 나보타 수출로 실적 개선…목표가↑"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키움증권, 대웅제약 목표주가 '25만원'…투자의견 '매수'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키움증권은 대웅제약이 올해 보톨리눔톡신 제제 나보타를 통해 높은 이익 개선을 예상했다.


16일 키움증권은 대웅제약에 대한 목표주가를 25만원, 투자의견은 '매수'를 제시했다.


허혜민 키움증권 연구원은 "대웅제약의 1분기 별도 매출 및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0.8%와 31.1% 증가한 2392억원과 104억원으로 시장 예상치에 부합할 것"으로 판단했다.


이어 "전문의약품과 수출 사업부가 매출 성장을 이끌었을 것"으로 덧붙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웅제약 


허 키움증권 연구원 "고마진 나보타 성장으로 회사 이익 개선 예상"


또 나보타 미국 출하로 추정되는 3월 무역수출입은 약 30억원으로 확인돼 1분기 실적에 기여했을 것으로 분석했다.


올 한해 대웅제약의 매출에 대해서는 전년 대비 8% 증가한 1조 191억원, 영업이익은 93.5% 늘어난 595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허 연구원은 특히 "고마진 품목인 나보타의 성장으로 회사의 이익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2분기부터는 나보타의 미국향 물량 출하도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올해 나보타의 수출이 작년보다 120% 증가한 425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