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우수기업 고객 초청 환리스크 관리 세미나 개최

인사이트사진 제공 = KB국민은행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KB국민은행이 수출입 기업들을 대상으로 환리스크 전략을 제시했다.


10일 KB국민은행은 서울·수도권 지역 수출입 기업 재무담당자 90여 명을 초청해 '우수기업 고객 초청 환리스크 관리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KB증권 문정희 수석 이코노미스트가 강사로 참여해 '2019년 하반기 환율전망'을 주제로 글로벌 'R' 가능성 및 미중 무역분쟁과 새로운 통화의 등장에 대해서 살펴보고 주요 통화별 동향과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또한, KB국민은행 파생상품영업부 선임마케터가 '성공적인 환리스크 관리를 위한 헤지전략 및 상품제안'을 주제로 강연을 했으며, 이어서 KB증권 국제금융부에서는 '기업 해외자금조달 사례 분석'을 소개하는 시간도 가졌다.


KB국민은행은 지난 2006년부터 중견 및 중소기업 재무담당자들을 초청해 국내외 경제환경과 금융시장 전망, 환리스크 관리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해 오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특히, 올해는 지난 5일 개최된 부산 세미나를 시작으로 인천·부천지역, 대구지역 소재 기업을 대상으로 환리스크 관리 세미나를 계획하는 등 지방지역 세미나를 확대하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최근 글로벌 금융 시장은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상황으로 각 기업 실정에 맞는 적극적인 환위험 관리 노력이 요구되는 시점"이라며, "KB국민은행은 수출입 기업의 환리스크 관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