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올바른 인성교육 위해 79개교-205개 사업 지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강남구 정책홍보실


유치원과 초·중·고 대상 '문예체 활동 및 인성교육 프로그램' 공모 … 79개교 205개 사업 선정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강남구가 올바른 인성교육을 위해 관내 79개 유치원과 초‧중‧고, 205개 사업을 대상으로 한 '문예체 활동 및 인성교육 프로그램'에 8억여원을 지원한다고 오늘 밝혔다.


구는 지난 2월 유치원 및 학교별 특화프로그램을 공모해 지원대상을 선정했다.


선정된 프로그램은 독서, 음악, 체육활동을 통한 인성교육이 주를 이뤘고, 한자를 통한 예절교육과 대모산‧양재천 등 지역자원을 활용한 체험 중심 프로그램도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강남구 정책홍보실


인성교육 공통사업으로는 '이웃과 인사하기 캠페인'과 학교 내 공연장, 연습장 등에 청소년 창의예술활동공간을 새로 조성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강남구 인성교육 지원사업은 2015년 개원초‧자곡초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2017년 유치원 및 초‧중‧고로 확대됐으며, 민선7기 이후 구는 이런 소프트웨어 뿐 아니라 시설구축 등 하드웨어 강화를 위해 전년 대비 4억여원(51.6%)이 늘어난 12억4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하고 있다.


양미영 교육지원과장은 "'품격 교육도시, 강남'의 원년을 맞아 바른 인성을 기반으로 한 학교문화 조성과 환경개선 등 기본을 먼저 챙긴 뒤 혁신교육지구 추진과 메이커스페이스 등 신규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