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증권, 월드컵공원에서 '나무심기' 봉사활동 개최

인사이트사진 제공 = IBK투자증권


하늘공원 'IBK투자증권 나누는 숲'에 5년 간 1,400여 그루의 나무 심어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IBK투자증권 임직원이 식목일을 맞아 나무심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지난 5일 IBK투자증권은 사내봉사단체 '나눔봉사단' 80여명이 서울 상암동 월드컵공원에서 약 200여 그루의 나무를 심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환경단체인 노을공원시민모임이 진행하는 '100개의 숲 만들기' 프로젝트 일환으로 진행됐다.


올해로 5회째 참가한 IBK투자증권 나눔봉사단은 지금까지 총 1,400여 그루의 나무를 심어 'IBK투자증권 나누는 숲'을 조성하고 있다.


특히 나무심기 봉사활동기금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매월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는 '끝전 모음'으로 마련해 봉사활동의 의미를 더했다.


IBK투자증권 나눔봉사단은 매년 나무심기와 김장나누기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