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창립 29주년 기념 '기부 힐링 봉사대축제' 성공적 종료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생명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신한생명은 지난 3월 한 달간 임직원들이 전국 주요 도시에서 봉사활동을 활발히 했다고 5일 전했다.


신한생명 창립 29주년을 맞아 3월을 '기부(GIVE) 힐링 봉사대축제'로 정하고,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전사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했다. 이번 봉사대축제 기간에는 120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먼저 서울, 수원, 대전, 광주, 제주 지역에서 '독거어르신들과 함께하는 봄맞이 시장 나들이' 활동을 진행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생명


직원봉사자들이 직접 어르신들과 함께 인근 시장을 방문해 필요한 물품 및 간식을 구매 후 선물했다. 동행하는 내내 어르신들의 말벗이 되어드리고 귀가까지 완료한 후 활동을 마무리했다.


또한 저소득층 가정과 어린이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이어졌다. 전국 6개 지역에서 직원봉사자와 가족이 참여하는 사랑의 빵, 국수 나눔 활동이 진행됐다. 완성된 빵과 국수는 인근 지역 저소득 가정에 전해졌다.


해외 빈곤국가 아동을 위한 신발 만들기 활동도 봉사대축제 기간 내내 진행됐다. 800명의 직원이 참여해 제작한 신발은 탄자니아의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전달 될 예정이다.


더불어 환경보호를 위한 업싸이클링 활동으로 ▲티셔츠 끈 팔찌 만들기 ▲리플릿 활용 팝업북 만들기 등이 진행됐으며, 이밖에도 ▲헌혈증서 기부 ▲문화재 보호활동 ▲굿윌스토어 매장관리 ▲사회공헌활동 사진전 등 다양한 활동이 봉사대축제 기간 내내 성공적으로 진행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