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 "LG디스플레이, 장기적 관점으로 봐야"…목표가 상향 조정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디스플레이 


NH투자증권, LG디스플레이 목표주가 3천원 상향 조정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NH투자증권이 LG디스플레이의 사업 실적 개선은 어렵지만, 장기적 관점으로 접근해야 한다며 목표주가를 3천원 상향했다.


4일 고정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LG디스플레이의 목표주가를 기존 2만 1천원에서 2만 4천원으로 상향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고 연구원은 LG디스플레이가 1분기에 적자 전환할 것으로 예상했다. 그가 추산한 2019년 1분기 LG디스플레이의 매출은 5조 7천억원, 영업적자 832억원이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권봉석 LG전자 HE사업본부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OLED 위주로 성장할 것…장기적 관점에서 접근해야"


그는 LCD 패널과 스마트폰용 OLED 패널 출하량이 준데다 초대형 사이즈 LCD 패널 가격이 떨어지고 있기 때문에 당장 실적 개선은 어려울 것으로 판단했다.


또 LCD 패널 사업 실적 개선도 힘들 것으로 전망했다. 중국업체의 공격적인 생산능력 확장에 입지가 점점 좀아지고 있다는 이유다.


하지만 장기적으로 LG디스플레이는 OLED 위주로 성장할 것이라고 봤다.


고 연구원은 "LG디스플레이는 글로벌 패널 업체들 중 장기 성장에 가장 적합한 OLED 사업 모델을 기보유하고 있다"며 "장기적인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