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세계 최초 5G 스마트폰 1호 가입자 탄생

인사이트황현식 LG유플러스 PS부문장 부사장(사진 오른쪽부터)과 LG유플러스 '갤럭시 S10 5G' 1호 고객 모델 겸 방송인 김민영 씨(29세), 카레이서 서주원 씨(26세) 부부 / 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U+5G 서비스 체험단 '2019 유플런서' 부부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LG유플러스는 서울 종로직영점에서 지난 3일 23시 00분 모델 겸 방송인이자 U+5G 서비스 체험단 '2019 유플런서'인 김민영 씨(29세)와 남편인 카레이서 서주원 씨(26세)의 '갤럭시 S10 5G'를 개통하며 5G 세계 첫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고 밝혔다.


평소 U+5G 서비스와 5G스마트폰 갤럭시 S10 5G에 각별한 관심을 보이며 유플런서에 지원한 김민영, 서주원 부부가 1호 개통 고객이 됐다. LG유플러스는 5G 상용화 준비에 마지막까지 만전을 기해 일반 고객 개통은 5일 개시한다.


5G 1호 고객 김민영 씨는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세계 첫 5G 상용화 날에 남편과 함께 '5G 1호 부부 가입자'가 돼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벅차고 기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이어 "LG유플러스 5G가 일상을 바꾼다고 하는데 1호 개통 고객이 된 순간 인생이 바뀐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1호 고객에게는 갤럭시 S10 5G 단말에 '갤럭시 탭 S4'을 추가로 제공하고 LG유플러스의 차별화된 5G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5G 프리미엄 요금제 (VAT포함 월9만5천원)'를 12개월간 무상 지원한다.


유플런서 김민영, 서주원 부부는 갤럭시 S10 5G 단말로 ▲U+VR ▲U+AR ▲U+프로야구 ▲U+골프 ▲U+아이돌Live ▲게임 등 U+5G 6대 핵심 서비스를 체험하고 유튜브, 블로그 등 SNS에 후기를 남기는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황현식 LG유플러스 PS부문장 부사장은 "안정적인 5G 네트워크 품질과 전국망 구축은 기본이고 고객이 실제로 즐길 수 있는 게임, 스포츠, 연예, 웹툰, 공연에서 국내외 1위 업체들과 독점 계약해 차원이 다른 AR, VR 서비스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또한 "압도적인 U+5G를 주위에 자신 있게 추천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