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동국대 학생들과 함께 농업·농촌 영화 제작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NH농협은행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NH농협은행이 동국대학교와 손을 잡았다.


28일 NH농협은행은 지난 27일 동국대학교 영화영상학과 학생들과 함께 농업·농촌을 주제로 영화·영상을 제작하기로 하고 제작 지원금 3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윤성이 동국대학교 총장과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지원금 전달식에서 농업·농촌에 대한 도시민, 젊은 층의 관심 제고 및 인식 개선을 도모하는 영화·영상을 제작하기로 논의했다.


동국대학교 영화영상학과 학생들은 두 학기 과정으로 직접 농업·농촌 현장에 방문하여 소재를 발굴하여 영화 및 영상 작품을 기획하고 제작할 예정이다.


이대훈 은행장은 "도시의 젊은 대학생들이 직접 농촌에 찾아가 다양하고 새로운 시각으로 제작한 영화는 우리 농업·농촌의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동국대와의 상호 교류를 통해 도시와 농촌이 상생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해본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NH농협은행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