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차남규·여승주 대표, 자사주 매입…'책임경영' 의지 표명

인사이트(좌) 차남규 대표이사 부회장, (우)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 / 사진제공 = 한화생명


차남규 부회장·여승주 사장, 자사주 매입 책임경영 및 주주 가치 제고 의지 표명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한화생명 CEO들이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 '책임경영' 의지를 밝히고 내부 직원들에게 어려운 상황 속에서 결속을 다지자는 의미를 전달했다.


27일 한화생명은 차남규 대표이사 부회장이 자사주 4만 4000주,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이 2만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차부회장은 13만 4,000주, 여사장은 6만 8,650주의 자사주를 보유하게 됐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번 자사주 매입은 여승주 사장의 대표이사 취임에 따른 각자대표 체제에서 차남규 부회장과 여승주 사장의 책임경영 및 주주가치 제고의 의지를 표명했다는 평가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한화생명 주가는 글로벌 경기 및 보험업 관련 제도 강화의 영향으로 실제 회사 가치 및 미래성장 잠재력에 비해 과도하게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CEO들의 자사주 매입은 향후 책임경영 및 주가부양의 의지를 대내외로 표명한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