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부산대학교병원에서 현금카드 결제 서비스 실시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NH농협은행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NH농협은행이 부산대학교병원에서 현금카드 결제 서비스를 시행한다.


27일 NH농협은행은 부산에 위치한 부산대학교병원에서 현금카드 결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금카드 결제 서비스는 은행 ATM기기에서 입·출금이 가능한 모든 IC카드를 직불결제수단으로 이용하는 서비스로, 현금카드로 결제 시 가맹점은 기존 1.6~2.0%대의 카드수수료를 1% 이하로 낮출 수 있고, 이용고객에게는 30%의 높은 소득공제 혜택이 주어진다.


농협은행은 현금카드결제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부산대학교병원에서 현금카드로 결제 시 결제금액의 0.5%를 고객의 계좌로 즉시 입금해 주는 캐시백 이벤트를 실시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또한, 카드 결제시간 단축 및 고객 사용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5만원 이하 소액결제 시 비밀번호 입력을 생략하는 無PIN 거래를 적용하여 현금카드를 소지한 고객이라면 누구나 조건 없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금차 협약으로 부산대학교병원 카드결제 수수료 경감 및 이용고객의 편익증대에 기여할 수 있게 되었다"며 "가맹점과 고객 모두에게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현금카드 결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