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경남 양산에 '더샵' 첫선…오는 5월 분양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 사송신도시세 '더샵' 아파트 첫선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포스코건설이 경남 양산에 더샵 아파트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19일 포스코건설은 오는 5월 태영건설과 함께 경상남도 양산시 사송신도시에 '사송 더샵 데시앙' 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산 사송신도시는 지난 2007년 부산 지역 인구과밀을 해소하기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경남 양산시 동면 일원에 조성키로 한 친환경 신도시다.


경기침체로 인해 10년간 사업이 중단됐다가 지난 2017년 국토교통부의 개발계획 변경 승인으로 재추진 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스코건설


'사송 더샵 데시앙', 선호도 높은 중소형 평형 87% 달해


사송신도시는 여의도 면적 규모인 약 276만㎡의 사업부지에 1만 4893세대, 3만 7058명이 거주할 수 있는 자족형 인프라를 갖춘 신도시로 건설된다.


포스코건설과 태영건설은 내년까지 약 4600세대의 아파트를 공급할 계획이다.


오는 5월 분양하는 1단계 '사송 더샵 데시앙'은 지하 3층, 지상 최고 25층, 총 17개 동 규모로 총 1712세대이며, 전용면적이 74~101㎡로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평형이 87%에 달한다.


'사송 더샵 데시앙'은 사송신도시 안에 현재 건설 추진중인 양산도시철도 (11.4㎞)의 내송역(예정)과 도보로 7분 이내 거리에 인접해 있고, 부산도시철도 1호선 노포역과 두 정거장 거리로 부산과의 접근성이 한층 높아질 전망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스코 


"'사송 더샵 데시앙' 프리미엄 브랜드 타운 될 것"


한편 한국표준협회가 선정하는 '한국품질만족지수 아파트부문' 10년 연속 1위를 수상한 포스코건설은 지난 2002년 '더샵 센텀파크'를 시작으로부산에만 2만여 세대를 성공적으로 공급하며 경상권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 해왔다.


태영건설 역시 창원 중동 유니시티, 광명역세권 복합단지 등 도시개발사업에 두각을 나타내고 있어 지역 주민들은 경남권 대표브랜드인 '더샵'과 '데시앙'의 '사송 더샵 데시앙'이 프리미엄 브랜드타운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개발계획 12년 만에 양산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더샵 아파트 인만큼 브랜드에 걸맞는 명품 주거단지를 만들어 경남권 일대 대표 랜드마크 단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송 더샵 데시앙' 견본주택은 5월 중 양산시 물금읍 범어리에 오픈할 계획이며, 사전 분양정보는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에 위치한 홍보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