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더클래스 효성, 메르세데스-벤츠 카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 WM센터 고객 대상 프리미엄 컨시어지 카 서비스 제공


[인사이트] 윤혜연 기자 = 한국씨티은행은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인 더클래스 효성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 및 경기도 소재 한국씨티은행 WM센터 고객을 대상으로 오는 6월 14일까지 약 3개월간 프리미엄 리무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항공사에서 제공하는 퍼스트 클래스 서비스를 모티브로 하는 프리미엄 컨시어지 카 서비스다.


전문 프로모터 드라이버가 메르세데스-벤츠 S-Class 차량으로 사전 예약한 고객의 소재지에서 WM센터 방문 또는 희망 목적지까지 운행한다.


매일 은행 영업시간 중 WM센터별 총 6~8회씩 운영될 예정이며, 해당 WM센터(서울, 청담, 반포, 도곡, 분당)를 통해 예약 가능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씨티은행


더클래스 효성 배기영 대표이사는 "이번 기회를 통해 전문교육을 받은 컨시어지 드라이버가 운행하는 메르세데스-벤츠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객의 목소리를 직접 청취하는 계기를 자주 만들어감으로써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국씨티은행 소비자금융그룹 그룹장 직무대행 발렌틴 발데라바노(Valentin Valderrabano)는 "이번 행사는 고객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프라이빗한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WM센터 방문 상담의 편리성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향후에도 다양한 업무 협약을 통해 최상의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