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광주광역시-광주테크노파크, 손잡고 '공기산업 연구' 진행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광주광역시 북구 대촌동에 있는 광주테크노파크에서 협약식 진행공기산업 연구개발 및 생산·제조 분야 협력적 생태계 조성 등 협력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가 광주광역시, 광주테크노파크와 함께 광주광역시의 공기(空氣)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18일 LG전자는 광주광역시 북구 대촌동에 있는 광주테크노파크에서 친환경 공기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LG전자와 광주광역시, 광주테크노파크 업무협약의 목적은 공기산업 관련 공동 연구개발, 생산·제조분야 협력적 생태계 조성, 일자리 창출 등 크게 3가지다.


협약 참여기관 3곳은 주거공간부터 학교, 병원 등과 같은 대형공간까지 다양한 공간의 공기질을 개선하기 위한 실증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한다.


또 센서, 필터 등에 대한 연구를 진행해 공간별로 특화된 공기청정제품을 개발하기로 했다. 참여기관은 광주광역시의 공기산업 관련 기업들이 사업화를 진행할 때 필요한 기술을 지원한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일자리 창출에도 힘을 모은다. 특히 경력 단절 여성과 노령 인력을 대상으로 공기청정기를 비롯한 생활가전 제품에 대해 교육하고 향후 유지보수 관련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이번 협력이 광주광역시의 공기산업을 육성하고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도 2020년 3조 7천억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국내 공기산업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LG전자와 협력해 공기산업 관련 기업들이 4차 산업혁명 분야 핵심기술인 인공지능을 접목해 최첨단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공기산업 생태계가 선순환되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진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공기산업이 광주광역시에 뿌리 내리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은 "광주광역시, 광주테크노파크와 긴밀하게 협력해 고객들에게 더 나은 삶을 제공하고 지속가능한 고객가치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