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오늘(18일)부터 '벚꽃 여행' 항공권 푼다…"제주 1만원·일본 3만원대"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따뜻한 봄기운을 머금고 겨우내 잠들어있는 꽃망울들이 만개할 준비에 여념이 없다.


그 중에는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아지는 봄의 묘약으로 통하는 벚꽃도 들어있다.


벚나무에 몽글몽글 맺힌 꽃망울들이 꽃잎을 모두 터뜨려 분홍빛으로 물든 거리를 눈에 담고 싶은 이들이라면 주목하자.


티웨이항공에서 봄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Instagram 'herman_fm'


18일 티웨이항공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날부터 오는 24일까지 'ttw 특가 주간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벤트에 포함된 특가 항공권은 3~6월 행이며 오전 10시부터 이달 24일까지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웹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탑승기간은 국내선의 경우 4월 30일까지, 국제선의 경우 오는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다.


국내선 편도 총액운임은 유류할증료와 공항 시설 이용료 포함해 1만 6,800원부터 판매가 시작된다.


인사이트Instagram 'minari59_59'


국제선의 경우는 일본 오사카(간사이) 4만 1,500원, 오키나와 6만 3,700원, 삿포로 8만 3,700원, 하노이 8만 6천원, 세부 8만 8천원, 다낭 9만 8,300원, 괌 12만 5,820원, 블라디보스토크 8만 7,990원, 홍콩 6만 6천원부터 예매 가능하다.


이번 특가 이벤트를 잘 이용해 일 년 중 딱 이맘때만 볼 수 있는 벚꽃의 절경을 감상할 기회를 놓치지 않길 바란다.


한편 티웨이는 '특가주간'을 지정해 매달 3번째 월요일부터 7일 동안 이벤트를 진행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