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이벤트 특화팀 '민트랜드' 출격…승객과의 소통 강화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어서울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에어서울이 특별한 기내 이벤트 서비스를 시작한다.


14일 에어서울은 캐빈승무원 이벤트 특화팀 '민트랜드'를 만들어 승객과의 소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민트랜드'는 캐빈승무원들이 자발적으로 결성한 기내 이벤트 특화팀으로, 3월부터 다낭, 보라카이, 씨엠립 등 동남아 노선과 괌 등의 중거리 노선에서 승객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기내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민트랜드' 외에도 사전에 승객들의 사연을 받아 기내에서 소개하는 '민트레터'팀, 캐빈승무원이 운영하는 SNS 특화팀 '민트채널' 등 승객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캐빈승무원 이벤트 특화팀 '민트랜드'는 동남아, 괌 노선에서 한 달에 일정 기간 날짜를 정해서 운영할 예정이며, 추후 비행시간이 여유 있는 삿포로, 오키나와 등에서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