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드라마로 보는 봄(春)상품 진열안내서 선봬…웹드라마 형식

인사이트CU 가맹점주가 웹드라마 형식의 ‘상품진열안내 영상’을 스마트폰으로 시청하고 있다 / 사진 제공 = BGF리테일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과거 편의점 가맹점주들은 새로운 시즌을 준비할 때, 두꺼운 상품 안내서를 이리저리 살피며 재정비 작업을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편의점 CU(씨유)는 지난해 가상현실기술(Virtual Reality)을 활용한 'VR상품진열안내서'를 선보인 데 이어, 올해는 업계 최초로 웹드라마 형식의 '상품진열안내 영상'을 이달 18일부터 전국 가맹점주에게 안내한다.


웹드라마 형식의 '상품진열안내 영상'은 최신 소비 트렌드가 반영된 상품 운영 전략과 진열 방식 등을 가맹점주들에게 보다 '재미있고, 알기 쉽게' 전달하기 위해 제작됐다.


연극영화과 출신의 임직원과 전문 배우가 직접 가맹점주와 스태프로 출연했다. 매출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편의점주와 스태프가 '대박 편의점'의 비밀을 알아가는 스토리로 '골든존의 비밀을 찾아라' 등 총 4편으로 구성됐다.


트렌디 한 영상과 출연 배우들의 코믹한 연기로 재미를 더한 이 영상은 편당 2~3분 분량으로 가맹점주 누구나 전용 모바일 앱(APP) 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쉽게 시청이 가능하다.


가맹점주가 TV드라마를 시청하듯 재미있게 영상을 즐기다 보면 자연스럽게 봄 시즌에 전개해 나갈 주요 상품들의 특징 및 진열 노하우 등 점포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쉽게 이해 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BGF리테일


'VR상품진열안내서' 역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상품진열안내 영상'과 함께 운영된다.


'VR상품진열안내서'는 전용 모바일 앱(App)으로 접속해 가상 현실 점포에 구현된 진열과 레이아웃을 손쉽게 둘러볼 수 있다.


도시락 냉장고, 스낵 진열대, 음료 냉장고 등 주요 집기마다 표시되어 있는 포인트를 선택하면 해당 카테고리의 최근 소비 트렌드, 상품 매출 순위, 중점 운영 상품 등 다양한 정보까지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VR진열안내서'는 비디오, 사운드, 이미지 등 다양한 시청각 자료와 연동되어 정보 전달력이 매우 우수하다.


BGF리테일 송재국 상품본부장은 "급변하는 유통 환경 속에서 가맹점의 지속성장을 위해 체계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변화하는 유통 트렌드 등에 맞춰 효과적으로 가맹점에게 경영 노하우를 안내해 CU(씨유)만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