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신문협회, 네오터치포인트와 업무협약 체결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인신협 / 사진 좌측부터 이의춘 인신협 부회장, 최정식 인신협 부회장, 김경달 네오터치포인트 대표, 이근영 인신협 회장, 이종엽 인신협 대변인, 김기현 인신협 사무총장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한국인터넷신문협회가 뉴미디어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인터넷신문의 동영상 뉴스 도입과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네오터치포인트와 협력한다.


지난 12일 한국인터넷신문협회는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네오터치포인트와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김경달 대표를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동영상뉴스 콘텐츠 대응 및 발전을 위한 정기적인 정보교류, 환경 구축 방안 모색, 자문 및 컨설팅 등 공동사업, 공청회 및 토론회 등의 공동 개최 등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한다.



대부분의 인터넷신문들은 인터넷미디어 환경이 동영상 플랫폼을 중심으로 급속히 재편되는 가운데 동영상 뉴스를 도입하고 이를 활성화하는데 많은 애로를 겪어 왔다.


이근영 협회장은 "급변하는 인터넷 환경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이번 협약을 계기로 인터넷신문의 고유한 특성과 사회적·공적 역할에 부합하는 새로운 동영상 뉴스가 활성화 되고 이용자의 편의성과 신뢰도를 제고하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뜻을 밝혔다.


한국인터넷신문협회는 언론5단체 중 하나로, 종합, 전문, 인터넷, SNS, 지역 등 전분야를 아우르는 90여개 인터넷신문이 참여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