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취약계층 '따뜻한 사랑 400인분' 배식 지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BC카드 


BC카드, 서울시 구로구 지역 취약계층 대상 '사랑나눔축제' 진행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BC카드가 서울 구로구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찾아 생필품을 전달했다.


10일 BC카드는 지난 9일 구로구청, KT그룹희망나눔재단과 함께 구로구 지역 취약계층 400명을 대상으로 '사랑나눔축제'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봄을 맞아 진행된 이번 '사랑나눔축제'에는 '빨간밥차 봉사단' 10기와 KT그룹사 임직원 봉사단이 참여한 가운데, 구로구 지역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 400명을 대상으로 건강식과 생필품 5종(쌀, 고추장 등)을 나누는 행사가 열렸다.


또한 높은 비용 탓에 취약계층이 접하기 어려웠던 법률 상담을 무료로 진행하고, 문화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도 마련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BC카드


지난 2005년부터 '빨간밥차' 기증한 BC카드


최석진 BC카드 전무(커뮤니케이션담당)는 "BC카드는 2005년부터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빨간밥차'를 기증하며 지역사회와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끊임없이 전국의 취약계층에게 사랑과 희망을 나누며 상생을 실천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BC카드가 KT그룹희망나눔재단과 함께 선발한 '빨간밥차 봉사단' 10기는 대학생, 주부 등 일반인 106명과 KT ds 등 KT그룹사 임직원 멘토 13명으로 구성됐다. 


앞으로 6개월간 전국 7개 지역(서울, 인천, 대구, 울산, 김해, 광주, 여수)에서 '빨간밥차'와 함께 취약계층을 위한 무료 배식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