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10주년…고객 감사 이벤트 실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화재


삼성화재,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10주년 맞아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삼성화재는 지난 2009년 3월 출범한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이 10주년을 맞이했다고 밝혔다.


6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지난 2009년 업계 최초로 인터넷 완결형 자동차보험을 출시했다.


이후 10년 만에 연 매출은 573억에서 1조 8,864억원으로, 가입자 수는 8만4천명에서 238만명으로 성장했다.


'18년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시장에서 삼성화재 시장 점유율은 30%에 달해, 가장 늦게 다이렉트 시장에 진출한 후발주자임에도 불구하고 지난 2014년부터 5년간 압도적인 1위를 지키고 있다.


삼성화재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은 저렴한 보험료와 더불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다이렉트 보험 시장을 선도해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화재


클릭 3번 만에 자동차보험 갱신 가능한 '원스톱 프로세스' 구축 


홈페이지에서 보험료를 계산해도 가입권유 전화를 받지 않는 '콜프리' 정책 역시 고객들의 호평을 얻었다.


가입 체험기를 운영하며 접수된 고객 불편사항을 지속적으로 개선하는 것도 삼성화재 다이렉트 발전의 원동력이 됐다.


끊임없는 시스템 개선으로 클릭 3번 만에 자동차보험 갱신이 가능한 원스톱 프로세스를 구축, 삼성화재 고객은 본인인증만으로도 번거로운 절차 없이 편리하게 보험을 갱신할 수 있다.


한편,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출범 10주년을 맞이해 '10배의 기쁨' 고객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삼성화재, "고객의 사랑 덕분에 여기까지 왔다"


이달 5일부터 오는 4월 3일까지 삼성화재 다이렉트 홈페이지에서 이벤트에 참여하는 고객 총 3000명에게 스타벅스 커피, 파리바게뜨 교환권 등 다양한 선물을 증정한다.


당첨자는 오는 4월 22일 삼성화재 다이렉트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백병관 삼성화재 인터넷자동차영업부장은 "10년 전 '모바일이나 인터넷으로 누가 자동차보험에 가입하겠느냐'는 우려 속에 인터넷 전용 자동차보험을 시작했지만, 고객의 사랑 덕분에 여기까지 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항상 고객이 중심이 되는 삼성화재 다이렉트 보험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