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IBK 청년희망 멘토링' 통해 나눔의 선순환 구축

인사이트사진 제공 = 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 'IBK 청년희망 멘토링' 발대식 개최


[인사이트] 이다운 기자 = IBK기업은행이 근로자의 자녀에게 다양한 지식과 경험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26일 IBK기업은행은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2019 IBK 청년희망 멘토링' 발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IBK 청년희망 멘토링'은 IBK기업은행의 장학생으로 선발된 근로자의 대학생 자녀가 중소기업 근로자의 초중생 자녀의 멘토가 돼 자신의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활동이다.


지난 13일 기업은행의 장학생으로 선발된 근로자 대학생 자녀 240여명이 멘토로 선발됐다. 멘티는 근로자의 초중생 자녀 1,200여 명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IBK기업은행


대학생 멘토도 초중생 멘티도 '윈윈'하는 프로젝트


대학생 멘토는 기업은행 신입 은행원에게 무료 취업컨설팅을 받는 멘티가 되기도 한다. 50명의 기업은행 신입 은행원이 이들의 취업 멘토가 될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하반기에도 멘토와 멘티를 추가로 선발해 대학생 600명, 초중생 2,400명 등 올해 총 3천 명을 멘토링에 참여시킬 계획이다.


한편 기업은행은 'IBK 중소기업 공동직장어린이집'을 운영하며, 장학금과 치료비 지원 등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을 위해 연령대별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다.


IBK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업은행으로부터 장학금과 취업 멘토링을 받은 근로자 대학생이 자신의 지식과 재능을 초중생에게 기부하는 이 활동은 '나눔의 선순환'이라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