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얼라이언스, 스카이스캐너와 손잡고 항공권 더 쉽게 구매하도록 홈페이지 개편

인사이트스타얼라이언스 홈페이지


전보다 빠르고 쉽게 항공권 구매 가능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속한 세계 최대 항공사 동맹체 스타얼라이언스가 세계적인 여행 검색 엔진 스카이스캐너와 파트너십을 맺고 홈페이지를 개편했다.


새 홈페이지는 그간 인기리에 선보여 온 공항 라운지 검색 기능을 전면으로 배치해 접근성을 개선하고 웹사이트 초기화면에서 회원사 항공편 운항 상태의 실시간 검색이 가능하게 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스카이스캐너의 검색 서비스를 통해 28개 회원사의 발권 페이지로 바로 이동할 수 있도록 연결되는 등 스타얼라이언스 홈페이지에서의 항공권 구매 절차가 한결 간소화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시아나항공


이외에도 스타얼라이언스 새 홈페이지는 28개 회원사 각각의 웹사이트를 보완할 수 있도록 대대적으로 개편됐으며 한국어를 포함한 9개 국어를 지원한다.


페이지의 전체적인 레이아웃이 밝아지고 사용자 친화적 환경이 구축된 것은 물론 기존에 PC와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자주 사용되는 기능으로 접근하는 경로가 보다 단축됐다.


스타얼라이언스는 하루 총 1만 8,800편의 항공편을 193개국 1,300여개 도시로 운항하는 등 전 세계의 98%를 커버하는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으며 고객들은 홈페이지의 '회원사 항공권 검색 기능'을 이용해 자신의 일정에 최적화된 항공편을 쉽게 찾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인사이트스타얼라이언스 홈페이지


스타얼라이언스 디지털&E-서비스 담당 임원 제레미 드루리는 "스카이스캐너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개발된 '회원사 항공권 검색 기능'의 도입은 고객의 피드백을 반영한 결과이며 이를 통해 상용고객이 스타얼라이언스가 제공하는 항공편과 각종 혜택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또 "각 회원사에서 발권 가능한 모든 티켓은 스타얼라이언스 사이트에서도 구매할 수 있으며 이번 서비스 도입을 계기로 스카이스캐너와 다양한 부분에서 협업할 수 있는 기회가 계속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스카이스캐너 전략 제휴 담당 임원 휴 에이트컨은 "여행객들이야말로 스카이스캐너 업무의 핵심이므로 우리는 자체 기술과 기능을 통한 여행 정보 검색 절차 간소화를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스타얼라이언스와의 제휴를 통해 개발된 신규 서비스는 여행 전 계획 과정은 물론 실제 여행에서의 고객가치 제고를 위해 양사가 성공적으로 협업한 사례라고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